조 바이든 대통령은 지난해 헌금접시에 얼마나 넣었나 > 미국교계뉴스 USA News

본문 바로가기

미국교계뉴스 USA News

홈 > 뉴스 > 미국교계뉴스 USA News

조 바이든 대통령은 지난해 헌금접시에 얼마나 넣었나

페이지 정보

작성자 KCMUSA| 작성일2021-05-18 | 조회조회수 : 1,226회

본문

세금 기록은 3곳의 교회들, 2개의 종교 자선단체, 푸드 뱅크 등에 기부



f78f1fde19fe67bf53bc12729c1bd4cb_1621378034_6318.jpg
(사진: White House)


조와 질 바이든 대통령 부부는 작년에 델라웨어주 그린빌에 있는 브랜디와인성조셉가톨릭교회에 1천 달러를 헌금했다. 이 교회는 대통령이 정기적으로 참석해서 영성체를 받는 곳으로 이곳에 첫 아내와 두 자녀의 무덤이 있다. 바이든은 또한 장로교인인 질 여사가 다니던 윌밍턴 인근에 있는 미국 장로교회에 추가로 1천5백 달러를 헌금했다.


백악관이 월요일에 발표한 바이든 대통령 가족의 세금 기록에 따르면 바이든은 사우스캐롤라이나의 한 교회, 푸드 뱅크, 소방서, 소방관 협회, 가난한 사람들을 돕는 두 곳의 가톨릭 자선단체, 군인 가족들을 돕는 비영리재단 한 곳과 대통령의 장남이 2015년에 사망한 후 시작된 보바이든아동보호재단(Beau Biden Foundation for the Protection of Children)에 기부했다.


바이든 부부는 2020년에 총 3만704달러를 기부했다고 보고했다. 이는 지난해 총 수입 60만7천 달러의 5%보다 약간 많은 금액이다.


그 비율은 미국 가정에서 상당히 표준적인 것이다. 인디애나주 인디애나 폴리스에 있는 퍼듀대학 산하의 릴리 패밀리 자선학교의 최근 연구에 따르면 미국인의 절반 정도만이 자선단체에 기부한다. 그리고 자선단체에 기부하는 사람 중 약 5%만이 수입의 10분의 1을 헌금하거나 기부한다. 


전미기부통계센터(National Center for Charitable Statistics)에 따르면 대부분은 2.4~6%를 기부한다. 25만~1백만 달러를 버는 사람들은 평균적으로, 바이든 부부가 2020년에 기부한 것의 약 절반을 기부한다.


버락 오바마는 백악관에 들어간 첫해에 비슷한 비율의 금액을 기부했다. 그러나 그의 자선 기부금은 그 후 8년 동안 계속 증가했고, 결국 그는 재임 기간 동안 1백만 달러를 기부했다. 이는 대통령 급여와 그의 두 개의 자서전 판매수익금의 10%가 약간 넘는 금액이다.


조지 W. 부시는 바이든보다 자선활동이 더 많았으며 취임 첫해에 수입의 10%를 기부했다. 부시의 기부금은 17%로 늘어난 2007년까지 가족 소득의 평균 9%를 차지했다.


도널드 트럼프는 자주 자신의 기부에 대해 자랑했지만 워싱턴 포스트의 보도에 따르면 그의 기부 중 상당수는 리조트에서 무료 골프 라운드 형태로 제공되었다. 2016년과 2017년에 유출된 세금 문서를 보도한 뉴욕타임스는 트럼프의 가장 실질적인 자선 기부가 뉴욕시에서 1시간을 벗어난 곳에 있는 200에이커의 부동산을 개발하지 않기로 한 보존 지역권이라는 것을 발견했다. 트럼프는 대통령 급여의 일부를 정부 기관에 기부했지만 자선단체에는 돈을 거의 또는 전혀 기부하지 않은 것으로 보인다.


월요일에 세금 정보를 공개할 때 바이든 백악관은 이를 "거의 중단 없는 전통"이라고 불렀다.


리처드 닉슨이 1956년 그의 유명한 “체커스 연설”을 한 이후 대통령들은 재정 기록을 발표했다. 공화당 부통령 후보였던 닉슨은 부유한 캘리포니아 사업가들이 자금을 지원하는, 비밀스러운 두 번째 급여를 받았다는 비난을 받았다. 그는 회계 법인이 자신의 재정 정보를 언론에 공개하고 집에 대한 모기지, 아내의 코트 비용, 후원자로부터 받은 가족 반려견, 체커스를 포함하여 가족의 경제적 상황을 자세히 설명하는 연설을 했다. 


닉슨은 자선 기부에 대해서는 언급하지 않았다.


닉슨부터 트럼프까지 대선 후보와 대통령은 미국인들에게 재정적 부패가 없음을 보여주기 위해 재정 정보를 공개했다. 이 정보는 또한 그들이 얼마나 많이, 누구에게 기부했는지 보여준다.


바이든 부부의 가장 큰 기부는 보바이든재단에 보낸 1만 달러였다. 그들은 또한 프란체스코 수도사가 설립한 학대받은 배우자를 위한 보호소인 돌봄 사역(Ministry of Caring)에 2천250달러를 기부했다. 조 바이든의 여동생 발레리 바이든(Valerie Biden)은 이 단체에서 35년 이상 일했으며 한동안 이사회에서도 일했다.


바이든 부부는 그들 중 누구도 정기적으로 참석하지 않는 세 번째 교회인 사우스캐롤라이나주 찰스턴에 있는 모리스브라운아프리칸회중감리교회에 1천 달러를 기부했다. 이 교회는 바이든이 민주당 대통령 후보 예비 선거운동 중에 그가 상원의원 시절 인종분리주의자들과 협력한 것에 대해 사과하기 위해 방문했었던 역사적인 흑인 교회이다.


바이든의 캠페인은 사우스캐롤라이나주에 있는 흑인 교회들에 중점을 두었으며, 그는 선거에서 매우 중요한 역할을 했던 이 사우스캐롤라이나주 예비 선거에서 거의 30점 차로 우승했다.

  •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Total 2,754건 8 페이지
  • fa7b439a408099545bef157889fb2e59_1623780678_6755.jpg
    [시사] [GA] 애틀랜타 한인 운영 식품점서 총격... 직원 1명 사망
    애틀랜타 중앙일보 | 2021-06-13
    김백규 회장 운영 빅베어사망자는 매장 캐시어"'마스크 논쟁' 중 총격"총격사건이 발생한 디캡 카운티의 빅베어 식료품점. 조지아범죄수사국이 조사를 벌이고 있다. [사진=조지아 범죄수사국(GBI)]디캡 카운티에 있는 한인 운영 그로서리 상점에서 14일 총격 사건이 발생해 …
  • fa7b439a408099545bef157889fb2e59_1623779776_7329.jpg
    [시사] “아시안 증오, 백인 인종주의자가 시작”
    LA중앙일보 | 2021-06-13
    리차드 이 미네소타대 교수“플로이드, 아시안에 큰 의미” “조지 플로이드 사건은 아시안과 절대 무관하지 않습니다.”지난달 본지는 조지 플로이드 사망 1주기를 맞아 사건이 발생한 미니애폴리스를 방문했다.미네소타주립대 심리학 및 아시안 미국학 교수로 지난 2000년부터 2…
  • e7d717ad5d49fd2482de90f49cd4a54e_1623712328_7144.jpg
    “2021년 온라인 여름성경학교에 여러분을 초대합니다”
    크리스천 위클리 | 2021-06-13
    Join us for CMI Online VBS 2021  UMC 한인목회강화협의회는 다음세대 목회를 준비하고 있는 NEXUS와 함께 주일학교 사역을 돕기 위한 Children’s Ministry Initiative(CMI)팀을 구성하고 한인연합감리교회와 더 나아가서는…
  • SBC 집행위원회 외부기관에 성학대 문제 조사 의뢰
    KCMUSA | 2021-06-11
    러셀 무어 목사. 이번에 유출된 이메일 편지에서 그는 SBC가 지도자들의 성폭력 문제를 제대로 처리하지 않았다고 지적했다.  (사진: Kathleen Murray via Baptist Press)SBC 집행위원장 로니 플로이드(Ronnie Floyd)는 집행위원회가 성…
  • [CA] 은퇴하는 릭 워렌, 목회자 위한 www.Pastors.com 주력
    KCMUSA | 2021-06-11
    Pastors.com에는 릭 워렌 목사의 설교나 기타 자료들이 있다. (사진: www.Pastors.com)지난 6월 6일(일) 비디오를 통해 릭 워렌 목사는 42년 동안 사역한 새들백 교회에서 은퇴하겠다고 선언한 바 있다. CBN 뉴스는 릭 워렌이 이날 “42년 동안…
  • [CA] “참된 예배는 온라인 예배가 아닌 하나님 성전에서 드리는 예배”
    크리스천 위클리 | 2021-06-11
    ‘뉴스타트 부흥 축제’서 강사 지용수 목사 예배당 예배 회복 강조 미주 한기부 교계 연합회(회장 지용덕 목사)가 주최한 뉴스타트 부흥 축제가 지난 6월 9일(수) 오전 9시부터 저녁까지 LA다운타운에 있는 주님의 영광교회(신승훈 목사)에서 열렸다.오전 9시부터 열린 목…
  • [NY] 기독뉴스가 다시 태어납니다
    기독뉴스 | 2021-06-11
    (사진설명: 2014년 7월 6일 발행된 기독뉴스 5호가 전자신문으로 발행되어 이메일로 공유됐다)▶한국뉴스와 미국교계뉴스, 미주한인사회 뉴스 강화▶선교사와 각종 선교 단체 홍보 강화▶신앙 컬럼 등 유익한 컨텐츠 보강▶전자신문 발행 및 SNS 공유 다양화▶유튜브 채널 '…
  • [NV] 네바다, 교회에 17만5천 달러 지불하기로 합의
    KCMUSA | 2021-06-10
    네바다 주에 있는 데이튼밸리갈보리채플 (사진: Calvary Chapel Dayton Valley)네바다는 코로나 바이러스 팬데믹 기간 동안 제정된 주의 예배 제한에 대한 법정 다툼에서 발생한 법정 비용으로 교회에 17만5천 달러를 지불하기로 합의했다.주 심의 이사회(…
  • 7ed399d640f2e8ddf536eb548a577810_1623364155_0238.jpg
    목사들조차 "교단 미래" 비관적...젊은 목회자는 나이 든 세대보다는 희망적
    KCMUSA | 2021-06-10
    목사들조차 교단 미래에 대해 비관적이다. (사진: Elisa Schulz)교단에 들어가지 않는 교회나 교인들이 증가함에 따라 복음주의 목회자들은 오늘날 이러한 상황을 중요하게 생각하고 있으며, 향후 10년 동안 교단 이탈은 꾸준히 늘어날 것으로 예상된다.많은 개신교 교…
  • 기독교 밴드 포킹앤컨트리 "가족, 음악적 성공"에 관한 뮤지컬 영화 만든다
    KCMUSA | 2021-06-10
    포킹앤컨트리(for King & Country)가 2020년 출시한 첫 번째 크리스마스 앨범 자켓. (사진: Forkingandcountry.com)그래미상을 수상한 기독교 밴드 포킹앤컨트리(for King & Country)의 조엘(Joel)과 루크 스…
  • "갓 블레스 아메리카 바이블”, 하나님 말씀도 원 플러스 원(One plus one)으로!
    뉴스M | 2021-06-10
    미국 건국 역사 문서 담은 성경 특별판 출판 예정기독교 국수주의에 대한 우려 커져[존더반 Zondervan] 출판사도 참여했다가 논란 일자 취소[뉴스M=마이클 오 기자] 미국 헌법을 품은 성경책이 발간을 앞두고 논란을 빚고 있다.갓블레스아메리카 바이블“갓 블레스 아메리…
  • 7ed399d640f2e8ddf536eb548a577810_1623341747_9426.jpg
    [NY] A장로의 죽음과 교회의 무지
    NEWS M | 2021-06-10
    지난달 뉴욕소재 한인교회인  M교회에선 조촐한 장례식이 열렸다. 그 교회에서 열심히 봉사하던 A장로가 얼마전 소천했기 때문이다. 예식은 차분하고 경건하게 진행되었다. 하지만, 교회 밖에서는 이 죽음을 둘러싸고 갑론을박이 한창이다.의견이 가장 첨예하게 갈리는 부분은 그분…
  • [NY] 선교사 백신접종 운동 전개한다...니카라과선교사 13가정 30명 백신 접종차 뉴욕 방문
    기독뉴스 | 2021-06-10
    사진설명: 지난해 8월31일 니카라과 마사야제일교회에서 18개 장로교회, 80명에게 긴급 구호 물품을 전달식을 가졌다.(자료사진)▶ 백신 접종 시급.. 코로나19 확진자 발생한 학교와 교회 등에서 사역 중▶ 6월 17일부터 7월 14일까지 백신 접종 예정▶ 뉴욕 교회,…
  • [CA] 세계예수교장로회(WKPC) 45차 총회 개최
    기독뉴스 | 2021-06-10
    신임총회장에 나정기 목사 선출 세계예수교장로회(WKPC) 45차 총회가 6월 1일 (화)- 3일 (목)까지 사흘간에 걸쳐서  나성열린문교회 (담임 박헌성 목사)에서 열렸다. 목사 총대 261명, 장로총대 80명 총 341명이 참석한 가운데, 신임총회장에는 나정기 목사 …
  • [NY] 9·11로 파괴된 NYC 교회 재건에 9천5백 만 달러 모금
    KCMUSA | 2021-06-09
    "기억과 위로의 성지 될 것"2020년 8월 3일 노동자들이 뉴욕시의 성니콜라스그리스정교회에 채광창을 설치하고 있다. (사진: Flickr/ governorandrewcuomo)2001년 9월 11일 뉴욕시의 테러 공격으로 파괴된 유일한 교회를 재건하기 위한 수년간의 …

검색


KCMUSA, P.O. Box 2306, Fullerton CA 92837 | Tel. 213.365.9188 E-mail: kcmusa@kcmusa.org
Copyright ⓒ 2003-2020 KCMUSA.org.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