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인 교계 구인난 심화…"이력서가 안들어와요" > 미국교계뉴스 USA News

본문 바로가기

미국교계뉴스 USA News

홈 > 뉴스 > 미국교계뉴스 USA News

한인 교계 구인난 심화…"이력서가 안들어와요"

페이지 정보

작성자 LA중앙일보| 작성일2021-07-13 | 조회조회수 : 338회

본문

7586506b0ce1d02634269a5effbacf64_1626198986_7957.jpg
팬데믹 사태가 끝나면서 한인 교회들이 속속 교역자 모집에 나서고 있다. 요즘 구인난이 심화하고 있는 가운데 한인 교계도 마찬가지로 사역자 모집에 어려움을 겪고 있다. [중앙포토]


교회도 정상화 사역자 수요 증가

전국서 100여 곳 이상 모집 중


팬데믹 당시의 감원 조치 여파

한국으로 돌아간 신학생도 많아


조건 안 좋은 소형 교회 더 어려워

사역자들은 중대형 교회 선호해


팬데믹 사태 이후 경제 정상화에 돌입하면서 구인난이 심화하고 있다. 대부분 업종에서 직원 모집을 하고 있지만 정상화에 따른 충분한 인력을 확보하지 못하는 상황이다.


한인 교계는 어떨까. 팬데믹 사태로 인한 여파는 한때 일반 직종뿐 아니라 신학생 전도사 목회자 등 교계에도 악영향을 미쳤다. 중소형 교회 등에서 구조 조정이 불가피했고 실업 사역자가 생겨났다.


지금은 대부분의 종교 기관이 당국의 정상화 방침에 따라 전면 재개방에 나선 상태다. 교인들이 속속 교회로 오면서 다시 사역자들이 필요한 상황이 됐다. 팬데믹 사태 이후 한인교계의 사역자 모집 현황 등을 취재해봤다.


요즘 한인 교회들이 속속 교역자 모집에 나서고 있다.


팬데믹 사태 이전과 비교하면 교역자 모집 공고가 분명 눈에 띄게 늘어났다.


현재 교역자를 모집하는 가주 지역 교회들은 베델교회 은혜와평강교회 복음장로교회 샌디에이고소망교회 새누리교회 주님세운교회 나성성결교회 샌호세 온누리교회 남가주커뮤니온교회 LA할렐루야교회 나성금란교회 등 수십 개 교회에 이른다. 만약 전국적으로 범위를 넓힌다면 6월 이후부터 교역자 모집에 나선 교회들은 100여 곳이 넘을 정도다.


토런스 지역 주님세운교회의 경우 현재 영어부 교회학교 담당 사역자를 찾고 있다.


이 교회 박성규 담임목사는 "팬데믹 사태가 지나가고 교회도 전면 재개방을 하는 상황에서 주일학교 역시 다시 운영을 하게 됐다"며 "아무래도 여러 교회들이 다시 정상화에 돌입하면서 교인이 현장 예배로 돌아오다 보니 사역자가 더 필요한 상황"이라고 말했다.


교역자를 모집하려는 교회는 많지만 이력서는 생각만큼 들어오지 않는다. 일반 업종에서 나타나는 구인난이 교계에도 어느정도 나타나고 있다는 게 관계자들의 전언이다.


라하브라 지역 B교회 관계자는 "확실히 예전만큼은 아니다. 모집 공고를 냈지만 들어온 이력서는 아직 2~3개 정도"라며 "팬데믹 사태로 인해 유학생 신분의 신학생도 한국으로 많이 돌아간 상황이다. 교회마다 상황은 다르겠지만 아무래도 소형교회는 교역자를 뽑는게 더 힘들 것"이라고 말했다.


실제 중소형교회들의 경우 팬데믹 사태 이후 교역자 모집은 여의치 않다. 모집 공고를 계속해서 내고 있지만 심지어 이력서를 하나도 받지 못하는 교회도 많다.


사우전드오크스 지역 H교회는 지난 6월부터 주일학교 담당 파트타임 사역자 모집을 하고 있다.


이 교회 관계자는 "이력서가 한장도 안 들어와서 매우 곤란한 상황"이라며 "아무래도 조건면에서 여러모로 부족해서 그런 것 같다. 사례비를 더 올려서 모집 공고를 낼 계획"이라고 말했다.


특히 한인 교회들은 영어권 사역자를 구하는 게 쉽지 않다. 교회가 정상화로 접어들면서 차세대 등을 담당할 영어권 사역자에 대한 수요는 높지만 현실적으로 처우 등이 부족하다.


본지가 LA지역에서 영어권 사역자를 구하는 교회들에 문의한 결과 영어권 담당 사례비(월급)는 월 4000~6000달러(풀타임 기준) 선이었다.


LA지역 K교회 관계자는 "사실 영어권 사역자들은 이중언어 때문에 한어권 목회자보다 사례비가 좀 더 높은 편"이라며 "그럼에도 영어권 사역자를 구하는 게 쉽지 않다. 특히 팬데믹 사태 이후 각 교회에서 좋은 조건을 많이 제시하기 때문에 영어권 사역자를 구하는 것도 경쟁"이라고 말했다.


한인 2세 사역을 하는 데이브 노 목사는 "한인 교계와 마찬가지로 주류 교계도 팬데믹 사태 이후 사역자 모집 공고를 내고 있다"며 "특히 주류교계에서도 다문화 다민족 사역의 중요성이 커지면서 한인 2세와 같은 이중 문화권 사역자들이 각광받고 있다"고 말했다.


이러한 이유 등으로 한인 교계는 팬데믹 이후 사역자를 구하는 데 있어 어려움을 겪고 있는 상황이다. 이는 1년 전과 정반대 분위기다.


팬데믹 사태 가운데 중소형 교회들은 온라인 예배 등으로 전환하면서 헌금이 감소하자 구조조정이 불가피했다. 급기야 교계의 구직 시장 자체가 코로나19로 인해 얼어 붙기도 했다. <본지 2020년 12월1일자 A-14면>


물론 모든 교회가 구인난을 겪는 건 아니다. 일부 대형교회 등은 여전히 구직을 원하는 사역자들에게 인기가 높다.


미주장로회신학대학 이상명 총장은 "교계를 보면 팬데믹 사태를 겪으면서 오히려 대형교회들은 시설 운영 비용 등이 줄었기 때문에 재정적으로 큰 어려움이 없었다"며 "여러 면에서 재정적으로 여유가 있는 대형교회보다는 소형 교회들의 구인난이 더 심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정상화로 인해 교인들은 속속 교회로 복귀하고 있다.


AP통신과 시카고 대학 산하 연구 기관인 NORC가 공동으로 조사한 결과 응답자(최소 한 달에 한번 예배 참석자) 10명 중 7명(73%)은 "향후 몇 주 안에 대면 예배에 참석하겠다"고 밝혔다.


장열 기자

  •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Total 2,895건 8 페이지
  • 케냐에 흉부외과 전문센터 설립, ‘가슴 뛰는 사역’ 펼친다
    국민일보 | 2021-08-30
    국제구호단체 사마리안퍼스 비전 발표프랭클린 그레이엄 목사가 지난 27일 진행된 웨비나에서 사역의 의의를 소개하며 인사말을 하고 있다. 사마리안퍼스코리아 제공사마리안퍼스가 2022년 가동을 목표로 케냐 텐웩병원 내에 설립할 흉부외과 전문센터 조감도. 사마리안퍼스코리아 제…
  • 1401b36a9e9e38a74792519f0c9551a4_1630075485_232.jpg
    새생명선교회 100명 대학생에 총 15만불 장학금 수여
    KCMUSA | 2021-08-27
     코로나 팬데믹을 겪고 있는 한인 커뮤니티를 위한 재정지원에 나선 새생명선교회(회장 박희민 목사, 이사장 박경우 장로)가 한인 대학생들을 대상으로 2021년 장학생을 선발, 총 15만 불의 장학금을 수여한다.이번 행사에는 미 전역에서 총 365명의 한인 대학생들이 지원…
  • 은혜교회 대형 뮤지컬 ‘킹 데이빗’ 공연 앞두고 배우 및 스탭 모집
    크리스천 위클리 | 2021-08-27
    ‘영원한 생명’ 이후 4년 만에 제작. . 내년 6월 공연 예정, 배우 총 210명 참여문화사역국이 지난 7월 31일 시무식을 마치고 한기홍 담임목사와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이들은 내년 뮤지컬 ‘킹 데이빗’을 무대에 올린다 은혜 한인교회 (담임: 한기홍 목사) 문화사…
  • 워싱턴 이슬람사원 ‘우후죽순’
    워싱턴 중앙일보 | 2021-08-25
    20년 만에 200% 증가전국적으로 갈등 빚어개신교 교회는 감소세이슬람 사원. [pixabay] 워싱턴 등 전국적으로 이슬람 사원이 급증하면서 이를 경계하는 미국 커뮤니티와의 심각한 갈등을 빚고 있다.비영리 종교단체 하포트 인스티튜트와 미국 내 이슬람 통계단체 살라토믹…
  • 목회자 성추문…'진실' 드러나기 쉽지 않은 교회
    LA중앙일보 | 2021-08-25
    목회자 성추행 논란 (1)교계의 목회자 성추문 의혹이 계속되고 있다. 문제 발생시 교계의 미흡한 대처가 상황을 악화시키고 논란을 키운다는 지적이다. [중앙포토] 커버넌트펠로우십 조슈아 정피해 여성 SNS 통해 폭로해"충분히 회개했다" 복귀 허용소속 교단은 사건 무마 논…
  • [CA] “과테말라 어린이들에게 믿음과 희망을…”
    크리스천 위클리 | 2021-08-25
    SG선교회(Serve & Give 미션) 설립감사예배 드려SG미션 설립감사예배를 마치고 한자리에 모인 참가자들 대표 박성민 목사 “과테말라 어린이들 섬기며 믿음의 지도자로 키울 것”SG선교회(Serve and Give 미션, 대표 박성민 목사)가 설립됐다. ‘세…
  • 교회성장 멈춘 시대, 오순절교회 독주 주목
    미주크리스천신문 | 2021-08-24
    CT, 미 AG 최근 성장 원인에 대한 라이언 P. 버지 교수 연구 소개 요즈음 대부분의 교단 총회/연회에서 지도자들은 계속되는 회원 감소의 도전을 인식하고 그 대책 마련에 고심하고 있다. 그러나 지난주 올랜도에서 열린 총회에 18,000명의 등록 참석자를 모은 미국 …
  • 30대 대형교회 목사 性문제로 무너져
    NEWS M | 2021-08-24
    4명의 여성과의 관계로 고소....성적 관계는 부인 방송과 출판 등에서 활발히 활동하며 주목을 받던 30대 대형교회 목사가 3명 이상의 여성들과 성적 관계 및 추행 등으로 조사를 받고 있다. 오레곤의  대형교회인 애플게잇 크리스천 펠로우십의 담임인 벤 커슨 목사(33)…
  • 제시 잭슨 목사 코로나19 감염
    뉴욕 중앙일보 | 2021-08-23
    부인도 돌파감염 당해 입원 미국의 대표적 흑인 인권운동가인 제시 잭슨(79) 목사와 부인 재클린(77)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병원에 입원했다고 AP 통신이 22일 보도했다.잭슨 목사가 이끄는 비영리 기구인 ‘레인보우/푸시 연합’(Rainbow/P…
  • [시사] 아시안 증오범죄 “용납할 수 없어”
    뉴욕 중앙일보 | 2021-08-20
    AAF 주최 대응 촉구 기자회견슈머 의원 등 지역정치인 동참7월 뉴욕시 전년 대비 363%↑19일 로어맨해튼에 위치한 뉴욕시 행정서비스국(DCAS) 앞 1센터스트리트에서 열린 아시안 증오범죄 대응 촉구 기자회견에서 지난 10일 증오범죄 폭행을 당한 필리핀계 피해자 포트…
  • "존경했던 어른 잃었다" 비통한 한인사회
    LA중앙일보 | 2021-08-20
    '홍명기 이사장 타계' 각계 반응한인단체장들 모여 장례 준비교회장 결정, 장례일 추후 발표지난 18일 타계한 홍명기 M&L홍재단 이사장을 추모하는 헌화장소가 설치된 리버사이드 인랜드한인회관. 헌화는 오는 21일(토) 오전 11시~오후 4시까지 가능하다. [인랜드…
  • 유명 한인 목사 성추행 전력 논란
    LA중앙일보 | 2021-08-19
    커버넌트펠로우십 조슈아 정코스타 강사, 신학 교수 역임소속 교단 조사 후 복귀 허용한인 교계 유명 목회자가 과거 교인 성추행 혐의로 조사를 받았던 것으로 드러나 논란이 되고 있다.이 목회자가 담임했던 교회는 일리노이주 어바나 지역의 커버넌트펠로우십교회(Covenant …
  • [CA] 한인사회 롤모델 홍명기 이사장 별세
    LA중앙일보 | 2021-08-19
    뇌출혈로 입원 회복 못해'기부왕' 한인사회 롤모델"큰 별이 졌다" 안타까움 한인사회의 리더이자 '기부왕'으로 한인들의 롤모델이었던 홍명기(사진) M&L 홍 재단 이사장이 18일 별세했다. 87세유족들에 따르면 홍 이사장은 지난 15일 자택에서 뇌출혈로 쓰러져 오…
  • [CA] 라구나힐스연합감리교회 장학금 수여식 열려
    KCMUSA | 2021-08-18
    11명 학생에게 2000달러씩 전달  지난 15일 라구나힐스연합감리교회에서 열린 장학금 수여식을 마친 후 림학춘 목사와 학생들이 단체 촬영을 하고 있다. 오렌지카운티 라구나우즈에 있는 라구나힐스연합감리교회(림학춘 목사)가 지난 주일(15일) 학생들에게 장학금을 수여했다…
  • 세계적 선교역사학자, 앤드류 월즈 박사 별세
    국민일보 | 2021-08-18
    앤드류 월즈 박사. 국민일보DB세계적 선교역사학자이자 세계 기독교학 개척자인 앤드류 월즈(사진) 박사가 지난 12일(현지시간) 별세했다. 향년 93세.그는 교회는 항상 사회 변화와 함께 ‘번역’(translation) 돼야 한다고 강조했으며, 기독교의 중심이 서구에서 …

검색


KCMUSA, P.O. Box 2306, Fullerton CA 92837 | Tel. 213.365.9188 E-mail: kcmusa@kcmusa.org
Copyright ⓒ 2003-2020 KCMUSA.org.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