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기총 김현성 대표회장 직무대행 “임시총회 준비행위 효력 없다” > 한국교계뉴스 Korean News

본문 바로가기

한국교계뉴스 Korean News

홈 > 뉴스 > 한국교계뉴스 Korean News

한기총 김현성 대표회장 직무대행 “임시총회 준비행위 효력 없다”

페이지 정보

작성자 뉴스파워| 작성일2020-10-09 | 조회조회수 : 154회

본문

"임의로 추진되던 선거관리위원회 구성을 비롯한 

임시총회 준비행위는효력이 없다" 



2020100855142955.jpg
▲ 김현성 변호사 © 뉴스파워

이우근 변호사에 이어 한국기독교총연합회(한기총) 대표회장 직무대행에 선임된 김현성 변호사(법무법인 동백)는 8일 “직무대행이 부임하기 전, 임의로 추진되던 선거관리위원회 구성을 비롯한 임시총회 준비행위는 효력이 없음을 확인한다.”며 “향후 정관 등 관계규정을 검토한 후 관련 절차를 적법하게 진행해 나갈 예정임을 공지하오니 착오 없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김 직무대행은 “서울중앙지방법원 2020. 09. 21. 결정(2020카합20483)에 따라 사단법인 한국기독교총연합회(이하, '한기총' 이라고 함) 대표회장 직무대행자로 선임됐다.”며 “직무대행은 법원을 대신하여 직무를 수행하는 지위에 있다.”고 밝혔다.

1025d6536f7d5e7fc44690fd794c105e_1602280370_7556.jpg
▲ 한기총 한국기독교총연합회 ©뉴스파워


이어 “직무대행은 비록 한시적이긴 하나, 대표회장의 직무를 수행하는바, 정관 제20조 제1항에서 정한 바와 같이 한기총 전체를 대표하므로 이해관계인 중 특정인 또는 특정그룹의 대리인이 아니라는 점을 유념해 주기 바란다.”고 밝혔다.

또한 “직무대행은 법원과의 긴밀한 협의 하에 법령과 정관 등 관계규정을 준수하며 최대한 공정하고 합리적으로 직무를 수행할 것”이라며 “혹여 그 과정과 결과가 특정인 또는 특정그룹의 이해관계에 부합하지 않는다 하여 직무대행을 비방, 비협조적 언행을 삼가 주기 바란다.”고 밝혔다.

특히 “갈등과 분열로 인해 위기를 겪고 있는 한기총의 정상화를 위해 회원, 대의원 등 이해관계인 여러분께서는 상호비방을 중단하고 중지를 모으는 등 대의를 위해 잠시 소아를 내려놓는 지혜를 발휘하여 직무대행의 직무수행에 적극 협조해 주기 바란다.”고 밝혔다.


김현성 기자

  •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Total 1,394건 10 페이지
  • 공연으로 복음 전하는 '고집센아이컴퍼니'
    데일리굿뉴스 | 2020-10-30
    요즘 공연예술계는 선정적이고 자극적인 작품들이 흥행하는 경우가 많다. 1인 공연기획자로 독립해 상업적인 성공 대신 다음세대에 좋은 영향을 줄 수 있는 '착한 공연'을 기획하는 곳이 있다. 고집센아이컴퍼니 조윤진 대표를 직접 만나봤다. ▲고집센아이컴퍼니 조윤진…
  • 교회언론회, 제12대 대표 이억주 목사 선출
    데일리굿뉴스 | 2020-10-30
    한국교회언론회는 지난 10월 29일 경기도 양평 더힐하우스에서 정기총회를 갖고, 12대 대표 이취임식을 가졌다. 이날 총회에서는 유만석 전 대표에 이어 이억주 목사를 제12대 대표로 선출했다. 이 목사는 명지대와 칼빈대를 졸업했으며, 총신대 신대원에서 석사학위를…
  • 흔들리는 신앙…한국교회, 회복의 길을 묻다
    데일리굿뉴스 | 2020-10-30
    위클리굿뉴스 창간3주년 특별대담 코로나 사태가 장기화하면서 그동안 너무나 당연하게 생각하던 일상의 면면들이 급격하게 변화했다. 성도들의 신앙생활도 예외는 아니었다. 주일성수 개념이 약화되고 비대면 예배에 익숙해지는 등 성도들의 신앙관념이 변하고 있다. <위…
  • 대한예수교장로회총회문화법인, 저작권 걱정 없는 캐롤 제작해 공유
    CBS노컷뉴스 | 2020-10-30
    이미지 사진. ◇ 2018년 저작권법 시행령 개정 이후 거리에서 사라진 성탄 캐롤 교회와 카페, 길거리 등에서 흔하게 들을 수 있던 성탄 캐롤이 지난 2018년 8월 저작권법 시행령 개정 이후 점차 모습을 감추는 모양새다. 그간 대형마트와 백화점 등에서만 인…
  • 감리교 새 지도부, 첫 행보로 선교사묘원 방문
    CBS노컷뉴스 | 2020-10-30
    [앵커] 기독교대한감리회 이철 감독회장을 비롯한 교단 새 지도부가 30일 취임후 첫 일정으로 양화진 외국인선교사묘원과 은퇴 여교역자 안식관을 방문했습니다. 건강한 리더십을 발휘해 교단 안정에 힘쓰겠다는 다짐의 기도를 드렸습니다. 최경배 기자가 전합니다. …
  • '이단' 대구예수중심교회 발 코로나19 누적환진자 22명
    CBS노컷뉴스 | 2020-10-30
    사진은 예수중심교회 이초석 목사. (사진 = 예수중심교회 페이스북) 이단 신천지교회로 인한 코로나19 집단감염을 경험한 대구시에서 대구 예수중심교회 발 누적확진자가 늘어나면서 방역 당국이 긴장하고 있다. 질병관리청은 30일 오후 정례브리핑에서 대구 예수중심교회 …
  • 하나님·성경·교회 중심의 삶 ‘SFC학생신앙운동’
    데일리굿뉴스 | 2020-10-29
    한국전쟁 당시 학생 주도로 출범 비대면 시대, 신앙전수 위해 노력 ▲SFC학생신앙운동은 '모닥불 기도운동'·'청년신앙운동'·청소년수양회'가 하나가 돼 일제강점기 신사참배에 회개하던 학생들을 중심으로 시작됐다. 1952년 7월 21일부터 8일간 부산남교회당에서 '고난…
  • 밀알복지재단-ABC마트 업무협약…소외계층 위해 한 걸음
    데일리굿뉴스 | 2020-10-29
    ▲(왼쪽부터)김인종 밀알복지재단 기빙플러스본부장과 ABC마트코리아 이하연 마케팅부장 (사진=밀알복지재단)밀알복지재단(이사장 홍정길)은 ABC마트(대표 이기호)와 사회공헌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양사는 이번 협약으로 '나눔의 발걸음' 사회공헌 캠페인 아래, 도움이 …
  • 기감, 역사상 최초 온라인 총회 열어
    데일리굿뉴스 | 2020-10-29
    기독교대한감리회 제 34회 정기총회가기감 역사상 최초로 온라인 총회로 진행됐다. 서울 꽃재교회를 비롯한 수도권 8개 교회로 분산돼 열렸다. ▲기독교대한감리회 제34회 총회가 온라인으로 열렸다.ⓒ데일리굿뉴스 29일 서울 꽃재교회를 메인으로 열린 기독교대한감리회…
  • 장로교 신학생들, 교단 초월해 찬양으로 하나돼
    데일리굿뉴스 | 2020-10-29
    ▲29일 오후 4시 한국장로교총연합회가 제9회 한국장로교 신학대학교 찬양제를 개최했다."마음의 먹먹함이/ 내 삶을 짓누를 때/ 그제서야 주님을 찾습니다~" 장로교 신학대 학생들의 아름다운 찬양이 29일 서울 종로구 한국교회100주년기념관 그레이스홀을 가득 채웠다.…
  • 감리교 34회 총회, 이철 감독회장 취임
    CBS노컷뉴스 | 2020-10-29
    [앵커] 기독교대한감리회 제34회 총회가 오늘(어제) 서울 꽃재교회를 중심으로 8개 거점을 연결하는 온라인 방식으로 진행됐습니다. 행정총회로 열인 이번 총회에선 이달 초 선거에서 당선된 이철 감독회장과 각 연회 감독들이 취임식을 갖고 임기를 시작했습니다.최경배…
  • 합동·개혁 교단합동15주년...“교회를 세우는 플랫폼 비전”
    CBS노컷뉴스 | 2020-10-29
    - 15년 전 합동·개혁 교단통합 지역·교권 갈등 극복 사례 기록 - 소강석 총회장, “화합의 플랫폼 교단, 한국교회 세움 장자교단으로서 역할” - 15년 전 합동 주도 서기행 목사·홍정이 목사 공로패..“한국교회사의 빛날 일” - 정세균 국무총리 영상 축사,…
  • 서울동남노회, 명성교회 수습안 두고 논란
    데일리굿뉴스 | 2020-10-28
    예장통합 서울동남노회가 9월 교단 정기총회 이후 첫 정기노회를 열었다. 이날 노회에선 명성교회가 지난해 임시당회장을 파송한 것이 절차상 문제가 있다는 주장이 제기됐다. 교회가 총회에서 결의한 수습안대로 이행하지 않았다는 것이다. ▲27일 대한예수교장로회 통합총…
  • 기독교한국루터회 2년 째 집안싸움
    CBS노컷뉴스 | 2020-10-28
    [앵커] 2년 동안 진행되고 있는 기독교한국루터회의 내부 갈등이 좀처럼 해결되지 않고 있습니다. 2년전에 해임된 전 임원들이 총회유지재단이사회와 루터대학교 법인이사회에서 물러나지 않아 현 총회 임원들과의 소송전을 이어가고 있습니다. 천수연 기잡니다. [기자…
  • '설교 표절' 문제 제기해 '제적'당한 교인들, "누구를 위한 노회냐" 분노
    CBS노컷뉴스 | 2020-10-28
    [앵커] 예장 합동총회 소속의 한 노회가 100편이 넘는 설교를 표절한 목회자에 대한 문제를 제기했다가 제적당한 교인들의 목소리를 묵살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교인들은 공의로운 재판을 해 줄것을 호소하고있습니다. 송주열 기자의 보돕니다. [기자]…

검색


KCMUSA, P.O. Box 2306, Fullerton CA 92837 | Tel. 213.365.9188 E-mail: kcmusa@kcmusa.org
Copyright ⓒ 2003-2020 KCMUSA.org.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