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독교 방송 시청과 공예배의 차이 불분명해져… 포스트코로나 시대 이단보다 더 큰 위협 될 것” > 한국교계뉴스 Korean News

본문 바로가기

한국교계뉴스 Korean News

홈 > 뉴스 > 한국교계뉴스 Korean News

“기독교 방송 시청과 공예배의 차이 불분명해져… 포스트코로나 시대 이단보다 더 큰 위협 될 것”

페이지 정보

작성자 국민일보| 작성일2021-05-14 | 조회조회수 : 266회

본문

고신 이단 대책 세미나에서 터져 나온 한국교회 내부 위기



01d099d83c0a25f34be498756f8cf615_1621027095_4108.jpg
권기현 로뎀장로교회 목사가 지난 11일 경북 경주 켄싱턴리조트에서 예장고신 이단대책위원회 주최로 열린 세미나에서 발표하고 있다. 이단대책위원회 제공


“한국교회는 이제 교회 밖의 이단·사이비뿐 아니라 교회 내 예배 약화라는 큰 위협 아래 처하게 됐다.”


권기현 로뎀장로교회 목사는 대한예수교장로회(예장) 고신총회 이단대책위원회(이대위) 주최로 지난 10~11일 경북 경주 켄싱턴리조트에서 진행된 이단 대책 세미나에 참석해 “포스트코로나 시대에는 외부적인 요인보다는 오히려 내부적인 요인이 교회를 무너뜨리는 더 큰 위협이 될 것”이라며 이같이 말했다.


권 목사가 말하는 내부적 위협 요인은 공예배의 약화, 만연한 개인주의 등이었다. 그는 “모여서 드리는 예배는 본질이 아니라는 주장, 그래서 비대면예배가 공예배와 등가하며 이를 대체할 수 있다는 주장에 익숙해진 이들은 이제 예배당에 모여 예배할 필요성을 느끼지 못하게 됐다”고 말했다. 이어 “기독교 방송을 시청하는 것과 공예배의 차이가 불분명해졌다”며 “공동체 건설과 공예배는 전도와 회심, 개인 구원이라는 캐치프레이즈의 보조적 기능에 머물게 됐다”고 지적했다.


이단에 대한 정의 및 대응 등의 내용이 오가는 이단 대책 세미나에서 이처럼 교회가 처한 내부 상황들이 언급되는 건 드문 일이다. 분명 교회를 향한 위협 요소들이지만 세미나 주제인 이단과는 거리감이 있어 보이기 때문이다.


그러나 권 목사는 “이단·사이비 종파의 공격적인 포교 활동에는 큰 위기감을 가지면서도, 개인주의 신앙의 폐해에 대해 전혀 이상히 여기지 않는다면 그것이 더 큰 문제”라고 강조했다. 그는 “개인주의의 만연과 교회의 무관심은 이단들이 기존 교회에 쉽게 잠입해 교인이 되고, 나아가 영향력 있는 직분자가 되는 통로가 된다”며 “이는 사탄에게 하나님 집 대문 열쇠를 넘겨주는 꼴”이라고 경고했다.


권 목사는 이럴 때일수록 빨리 성경 말씀으로 돌아가야 한다고 말했다. 그는 “해결책이 잘 보이지 않는 가장 큰 이유는 위협의 크기가 아니라 무엇이 올바른지 그 표준을 알지 못하기 때문”이라며 “하나님께선 연약한 교회에 신앙과 삶의 표준이 되는 규범, 성경을 주셨다. 신앙의 선조들은 이 성경 말씀에 근거해 신조와 신앙고백을 작성하는 지혜를 발휘했다”고 덧붙였다.


고신 이대위는 2018년부터 노회별 전문상담가를 임명해 매년 교육을 실시하고 있다. 지난해 코로나19로 인해 한 해 건너뛰고 올해 제3회 세미나를 개최했다. 이날 권 목사와 함께 발제자로 나선 이상호 고려신학대학원 교수는 ‘바른 교리와 이단 개론’이라는 주제로 현대 이단의 뿌리가 되는 초대 교회 세 이단을 집중 조명했다.


이 교수는 “진리의 전부가 아니라 특정 부문만을 고집하는 것이 이단의 중요 특성”이라며 “기본적으로 성경의 본질적 가르침에 이상한 교리를 더해 혼합하거나 새로운 계시를 더하거나, 본질적인 교리를 빼거나 한다”고 말했다. 그는 “이런 것들이 현대적으로 재현된 것이 신천지”라고 전했다.


황인호 기자 inhovator@kmib.co.kr

  •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Total 2,489건 8 페이지
  • 기획③ "성경 해석, 본문과 오늘의 '현실' 상호작용 해야"
    CBS노컷뉴스 | 2021-06-18
    성서유니온 연재중단 사태, '틀린' 해석 공격 속에 오늘날 유의미한 질문도 무시돼"성경 해석, 성경이 오늘날 우리에게 무엇을 말하고자 하는지 찾아야""해석의 한계 인정하고 다양한 신앙 전통 함께 살펴야""본문(text)과 상황(context)의 대화, 성경의 메시지 구…
  • 한국기독교기념관 홍보에 앞장선 한국교회연합
    CBS노컷뉴스 | 2021-06-18
    한국기독교기념관도 한교연 이름 앞세워 홍보 착공감사예배에 대표회장 등 관계자 대거 참석 한교연 대표회장, "피해자에 대한 책임 우리는 없어"  한국기독교기념관은 부지 확보를 다하지 못한 상황에서 건축을 추진하고 있다. 보수적 연합기구인 한국교회연합은 기념관 홍…
  • 기획② "다름과 이견, 폭력성 야기하는 진영논리 벗어나야"
    CBS노컷뉴스 | 2021-06-17
    "성서유니온 연재중단 사태, 석의 비판 넘어 인신공격까지...그 이면엔 진영논리""한국교회, 화해자의 역할 수행 못하고 있어""다음 세대 위기 앞에서 교회의 역할 진지하게 고민해야""폭력성의 근본 원인은 '두려움'...하나님 통치 인정해야" [앵커]CBS는 성서유니온…
  • 한국기독교기념관 과장 광고 여전
    CBS노컷뉴스 | 2021-06-17
    사업 부지 모두 확보한 것처럼 홍보..하지만 과장 광고감리회와 선한목자교회 건립에 함께하는 것처럼 홍보1조 8백억 공사..투명한 공개가 우선    한국기독교기념관 홈페이지에 있는 사업부지. 하지만 1차 사업부지는 경매 중이고, 2차 사업부지는 토지 가격 문제로 계약을…
  • '고등학교 시절 처음 교회 출석' 0.7%...다음세대 사역 '빨간불'
    뉴스파워 | 2021-06-17
    중학교 시절 처음 교회 출석은 4.5%…크리스천 중고등학생 60.4%가 모태신앙 중.고등학교에 다니는 크리스천 학생들 중 중고등학교 재학시에 교회에 처음 출석한 경우는 미미하고, 대부분 모태신앙이거나 초등학교 이전이거나 초등학교 시절부터 교회에 다니는 학생들로 나타냈다…
  • 방정균 시민사회수석, 기독교계 예방…“자주 만나 소통할 것”
    데일리굿뉴스 | 2021-06-16
    지난달 내정된 방정균 신임 청와대 시민사회수석이 16일 서울 종로구 한국기독교회관을 방문해 기독교계 지도자를 예방했다. 방 수석은 한국기독교교회협의회(NCCK)와 한국교회총연합(한교총)을 차례로 방문했다. ▲NCCK 이홍정 총무를 만나 인사를 나누는 방정균 수석(사진 …
  • 예배시간 반려견 맡아주고 산책까지… “주님께 더 집중”
    국민일보 | 2021-06-16
    세상을 향해 교회 문턱 낮춘 안산 꿈의교회 ‘드림펫’ 사역안산 꿈의교회 드림펫 사역 봉사자들이 지난 13일 교회에서 성도들이 맡긴 반려견을 돌보고 있다. 안산=강민석 선임기자지난 13일 오전 9시30분, 주일 예배 준비가 한창인 안산 꿈의교회(김학중 목사) 입구에 반려…
  • “잊고 있었던 예배 공간 가정… ‘구원해 홈즈’로 믿음의 가문 세워요”
    국민일보 | 2021-06-16
    서부교회, 가정에서 보내는 시간많아지자 회복 프로젝트 진행맞춤 가구형 오디오 가이드 제작서울 서부교회가 10주간 진행 중인 가정예배 프로젝트 ‘구원해 홈즈’의 4주차 오디오 가이드 첫 화면. 서부교회 유튜브 캡처코로나19로 삶의 많은 공간을 잃었지만 찾게 된 공간이 있…
  • “청년세대여 깨어나라” 어웨이크닝 워십으로 ‘제2 부흥’ 나섰다
    국민일보 | 2021-06-16
    창립 63주년 맞은 금란교회 청년 사역에 집중서울 금란교회 청년들이 최근 교회 본당에서 진행된 어웨이크닝 워십에서 두 손을 들고 찬양하고 있다. 교회는 지난 3월부터 청년부의 재부흥을 위해 어웨이크닝 워십을 신설하고 교회의 모든 역량을 투입하고 있다. 금란교회 제공서울…
  • 한국전쟁 71주년... 접경지역서 '평화 연합예배'
    CBS노컷뉴스 | 2021-06-16
    강기총, 24~25일 강원도 인제, 양구통일관, 화천 평화의 댐 일대 한반도 평화 국제 공조 '세계인터강원협력네트워크' 발대식 진행  강원도기독교총연합회가 지난 4월 23일 강원도 인제 스피디움호텔에서 '2021 강원도 피스 콘퍼런스'를 열고, 남북 강원도 통…
  • 침례교 연합기도회 첫날 이동원 목사...가정 회복 강조
    CBS노컷뉴스 | 2021-06-16
    침례교 라이즈업 뱁티스트/14-25일, 지구촌교회 이동원 목사, 성경적 가정의 기초는 예수의 말씀 침체된 신앙생활, 영적으로 거듭날 것 다짐 전국의 3,500개 침례교회 기도회 참여 요청 [앵커] 기독교한국침례회가 지난 14일부터 12일간의 기도축제를 열…
  • 기획① 한국교회 민낯 드러낸 성서유니온 연재중단 사태
    CBS노컷뉴스 | 2021-06-16
    경제학자 김재수 교수, 독자 항의로 청소년 매일성경 연재 중단 '을'의 입장에서 성경 읽기 제안...'이념화된 해석' 항의 인신공격과 타 단체에 대한 후원 중단으로까지 번져 "성서유니온 사태, 다름과 이견 대하는 한국교회 태도의 문제"  [앵커]최근 성서유니온…
  • 한신대 전·현직 교수 성폭력 사건에 가해교수 ‘묵묵부답’
    NEWS M | 2021-06-16
    경찰·교단 진상조사에 비협조로 일관, 피해경험자 “끝까지 책임 물을 것”한신대학교 전·현직 교수의 시간강사 성폭력 사건 해결이 지지부진한 양상이다. 사진은 지난 5월 있었던 기장성폭력대책위 기자회견. Ⓒ 사진 = 지유석 기자한신대학교 전·현직 교수의 시간강사 성폭력 사…
  • 대전 등 전국 순회 나선 전광훈 목사 ‘국민혁명당’ 입당 독려
    NEWS M | 2021-06-16
    공직선거법 항소심 중에도 정치 행보, 제1야당 국민의힘 향해서도 독설극우 신당 ‘국민혁명당’ 창당을 주도하고 있는 전광훈 목사가 12일 오후 대전역 광장에서 집회를 갖고 신당 입당을 독려했다. Ⓒ 사진 = 지유석 기자극우 신당 ‘국민혁명당’ 창당을 주도하고 있는 전광훈…
  • 예장합신총회, 40주년 기념대회 개최
    CBS노컷뉴스 | 2021-06-15
    40년 전 총신대 혼란 등의 이유로 예장합동총회와 갈라서교권주의와 개교회주의 폐해 극복 다짐작지만 성경에 입각한 올바른 교회 지향예장합신총회가 설립 40주년 기념대회를 열었다. 예장합신총회는 교권주의 타파와 개교회주의 폐해 극복을 천명했다.[앵커]대한예수교장로회 합신총…

검색


KCMUSA, P.O. Box 2306, Fullerton CA 92837 | Tel. 213.365.9188 E-mail: kcmusa@kcmusa.org
Copyright ⓒ 2003-2020 KCMUSA.org.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