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타버스에 올라탄 교회들…"목회 활용 무궁무진" > 한국교계뉴스 Korean News

본문 바로가기

한국교계뉴스 Korean News

홈 > 뉴스 > 한국교계뉴스 Korean News

메타버스에 올라탄 교회들…"목회 활용 무궁무진"

페이지 정보

작성자 데일리굿뉴스| 작성일2021-12-14 | 조회조회수 : 459회

본문

VR 선교지 등 목회 영역 확대…기술적 한계도

 


코로나19로 촉발된 ‘비대면 일상’은 가상과 현실을 혼합한 ‘메타버스(Metaverse)’ 시대를 성큼 앞당겼다. 메타버스는 가공을 의미하는 ‘메타’(Meta)와 현실세계를 의미하는 ‘유니버스(Universe)’의 합성어로 ‘3차원 가상세계’를 말한다. IT나 소셜미디어는 물론 명품, 패션 등 주요 업체들이 앞다투어 뛰어들고 있는 메타버스는 목회 현장에서도 가장 뜨거운 화두 중 하나이다.


55264259174b9a8b5f9c78eda3d5daa9_1639509500_0666.jpg
▲'The Church of Fools'에서 메타버스를 활용해 교회를 운영한 사례(자료출처=Church of Fools)


이미 메타버스를 목회에 활용하고 있는 교회들도 있다. 대표적인 예로 온누리교회의 VR(가상현실) 천지창조’라는 선교 체험관을 들 수 있다. 코로나로 직접 가지 못하는 선교 현장을 VR로 체험, 방문하는 방식이다. VR로 천지창조를 경험할 수 있는 교회 학교용 콘텐츠도 제작됐다.


교계 전문가들은 이처럼 목회 현장에 접목할 수 있는 메타버스의 활용 범위는 무궁무진하다고 내다본다. 가상현실을 통해 전 세계 성도들을 결속시키는 것은 물론 사회 장벽을 허물어 교회 밖 불신자들에게도 다가갈 수 있는 선교 도구로서의 가능성 때문이다.


14일 ‘코로나 시대, 메타버스’라는 주제로 열린 한 세미나에서 연세대학교 남성혁 교수는 “메타버스와 같은 매체를 이용하는 것은 공동체 간 닫힌 대화의 문을 열 수 있다”며 “한국사회와 다음한국 교회가 건강한 관계를 형성하며 나아가기 위해서는 메타버스를 디지털 선교지로 이해하는 선교적 접근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남 교수에 따르면 외국에서는 이미 메타버스 속 종교 활동이 오래 전부터 연구되어 왔고 최초의 가상교회는 웹이 등장하기 전인 1985년 만들어졌다. '세컨드 라이프(Second Life)'라는 메타버스 플랫폼은 메타버스 세계에 가상교회를 실험하기 위해 2004년 바보교회(Church of Fools)를 임시로 4개월간 운영하기도 했다.


참가자들이 3D 아바타 형태로 예배에 참석하는 방식인데 4개월도 안돼 유입 인원은 4만1,000명에 이르렀다. 실험 기간이 끝나 폐쇄하려고 했지만 참가자들의 지속적인 요청으로 결국 2006년 '세인트 픽셀(St. Poxel)'이라는 이름으로 정식 교회를 열게 됐다. 가상세계의 선교적 기능을 제대로 증명한 셈이다.


이밖에도 장애인이나 주일 근무자, 대인 기피증 등 교회 방문이 어려운 성도들에게 자유로운 예배 환경 제공하고 입체감있는 콘텐츠 활용으로 설교 메시지의 전달력을 높이는 등 이점도 있다. 무엇보다 MZ세대를 유입할 수 있는 효과적 수단이 될 수 있다는 기대감도 높다.


성암교회 조주희 목사는 “교회의 고령화와 젊은 세대의 이탈 현상이 가속화되는 상황에서 메타버스는 선교의 지향점을 MZ세대로 바꿔놓을 수 있다”며 “다세대가 연결돼 세대적 공감을 함께 형성할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될 것”으로 기대했다.


그러면서 “이를 위해서는 먼저 기성세대가 과거 경험한 교회 문화에서 한발짝 나아와 디지털을 이해하려는 적극적인 태도와 수용하는 자세가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다만 가상 세계에서도 교회 현장 만큼의 신앙 경험이 가능한지는 미지수라는 게 전문가들의 공통된 시각이다.


남 교수는 “가령 가상 세계에서 성찬식을 한다면 그곳에도 과연 하나님의 임재가 있다고 볼 수 있는지 등의 문제는 아직 신학적 논의가 필요한 것이 사실”이라고 말했다. 코로나 상황 속에서도 교회들이 비대면 예배를 통해 목회를 이어갔지만 성도들의 신앙이 이전과 같은 수준을 유지할 수 있는지 우려되는 점이 많다는 것이다.


여력이 없는 작은 교회들은 상대적으로 기술 접목에 뒤쳐져 자칫 소외될 수 있다는 지적도 있다.


조 목사는 “현재 기술의 성장은 이전과는 비할 수도 없을 만큼 빠른 속도로 진행되고 있다”며 “이같은 성장세를 개교회들이 따라갈 수 있을지도 의문인데 작은 교회들은 여기서 더욱 소외될 수 있다”고 말했다.


이어 “대형 교회나 교단 차원에서 작은 교회들과 어떻게 기술을 공유하며 상생해 나갈지는 앞으로 한국교회에 남겨진 주요 과제”라고 말했다.


55264259174b9a8b5f9c78eda3d5daa9_1639509480_4949.jpg
▲14일 서울 종로구 한국교회100주년기념관에서 대한예수교장로회 통합 국내선교부 주최로 '코로나 시대, 메타버스' 세미나가 열렸다.ⓒ데일리굿뉴스


이정은 기자

  •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Total 3,123건 8 페이지
  • "러시아의 침공은 정당성 없는 폭력이자 죄"
    CBS노컷뉴스 | 2022-03-21
    [앵커]러시아의 우크라이나 침공이 18일째를 맞고 있습니다. 그리스도인들은 전쟁이 속히 멈추고 우크라이나에 평화가 임하길 기도했습니다. 러시아 침공에 길을 터준 벨라루스에는 항의하는 행진을 벌였습니다. 천수연 기잡니다.[기자] 주한 우크라이나 대사관 앞. 비가 내리…
  • "신천지 가출자 대상 성폭력" 간부 6명 성폭력·은폐' 혐의 고발 당해
    CBS노컷뉴스 | 2022-03-21
    신천지 실세 총무 고모씨, 가출자 관리 박모 씨 등 여신도 성폭력 혐의 고발당해신천지 이만희 총회장과 함께 방역법 위반 혐의로 구속됐다가 풀려난 고모 총무가 신천지 여신도 성폭행 혐의로 고발당했습니다. 신천지 가출자 모임인 강제개종피해자연대(신천지 위장 조직) 대표 박…
  • "우크라이나 전쟁 이후 재건 과정까지 함께 해야"
    CBS노컷뉴스 | 2022-03-21
    핵심요약한교봉·KWMA, 실사단 파견, 구호물품 전달 · 현지 네트워크 구축"중장기적인 우크라이나 지원 계획 세워야""전쟁 장기화 되는 상황 속 지속적인 관심·지원 필요"천문학적 전쟁 피해…복구 사업까지 함께 해야  [앵커]최근 우크라이나 접경지역으로 실사단을 파견…
  • 여의도순복음교회, 세계오순절대회 앞두고 성회본부 현판식
    CBS노컷뉴스 | 2022-03-21
    여의도순복음교회가 13일 제26회 세계오순절대회 성회본부 현판식을 가졌다. (사진=여의도순복음교회)제26회 세계오순절대회(PWC, Pentecostal World Conference 이하 PWC)가 오는 10월 12일부터 14일까지 여의도순복음교회와 임진각 평화누리…
  • '전자발찌' JMS 정명석 외국인 상대 성폭행 의혹…"여신도 '스타' 조직 섹스도구로"
    CBS노컷뉴스 | 2022-03-21
    16일, JMS 정명석 2018년 출소 후 성폭행 의혹 폭로 기자회견영국 국적, 호주 국적 피해자 "수차례 성폭행 당했다" 폭로김도형 전 JMS피해자 대표, "2018년 출소후 피해자만 100여명…전자발찌 관리 허술"JMS 측, 기자회견장 나타나 "허위, 과장됐다" 주…
  • 신천지 모략전도는 '위법'…종교 선택의 자유 침해
    데일리굿뉴스 | 2022-03-14
    탈퇴자, 신천지 상대 손배소에서 승소 ▲신천지에 빠진 딸을 구하기 위해 주 현씨가 청와대 앞에서 1인 시위를 벌이고 있다.ⓒ데일리굿뉴스 이단 신천지 교도라는 사실을 숨긴 채 포교하는 이른바 '모략전도'가 위법한 것으로 결론났다. 14일 대전지법 민사항소3부(신지은 부장…
  • 예장통합 전 총회장 김창인 목사 88세로 소천
    CBS노컷뉴스 | 2022-03-14
    (사진: KCCNEWS)예장통합총회 총회장을 지낸 광성교회 김창인 원로목사가 12일 오전 10시 경 자택에서 향년 88세를 일기로 하나님의 부르심을 받았다.  1933년생인 김창인 목사는 1963년 장로회신학대학교 졸업 후 부산 동아대를 거쳐 1987년 미국 풀러 신학…
  • 여의도순복음교회, 우크라이나 교회에 구호금 5만 달러 전달
    CBS노컷뉴스 | 2022-03-14
    사진 제공 : 안드레이 티셴코 목사여의도순복음교회(이영훈 담임목사)는 러시아 침공으로 전쟁의 포화 속에 고통받고 있는 우크라이나 현지 교회에 구호금 5만 달러를 전달했다. 구호금이 전달된 교회는 '뉴 제너레이션 처치'(New Generation Church, NGC)로…
  • 제56차 웨슬리언 국내선교대회 개최
    크리스천 위클리 | 2022-03-09
    웨슬리언교회지도자협의회, 6일 이천순복음교회에서주삼식(앞줄 오른쪽 네 번째) 대표회장 등 웨슬리언교회지도자협의회 회원들이 6일 경기도 이천순복음교회에서 열린 제56차 웨슬리언 국내선교대회에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웨슬리언교회지도자협의회(대표회장 주삼식 박사)가 6일 …
  • “우크라이나를 위해 기도를! 사랑을!”
    크리스챤연합신문 | 2022-03-08
    한교봉-KWMA, ‘고난 받는 우크라이나를 위한 한국 교회 기도회’ 개최  한국교회봉사단(이사장 오정현 목사, 이하 한교봉)과 한국세계선교협의회(대표회장 주승중 목사, 이하 KWMA)가 6일 사랑의교회에서 ‘고난 받는 우크라이나를 위한 한국 교회 기도회’를 개최했다.이…
  • 신사참배 거부하다 순교한 독립운동가 주기철 목사 생가 복원
    데일리굿뉴스 | 2022-03-08
     경남 창원시와 대한예수교장로회 경남노회가 4일 창원시청에서 일제시대 신사참배를 거부하다 옥중에서 순국한 주기철 목사 생가를 복원하고 기부채납하는 내용으로 협약을 했다.(창원시 제공)故 주기철 목사일제시대 신사참배를 거부하다 옥중에서 순교한 주기철 목사의 생가가 복원된…
  • 통신사 홈페이지까지 점령한 신천지 광고
    데일리굿뉴스 | 2022-03-08
    ▲이단 신천지가 국가 기간 뉴스통신사 연합뉴스 배너에 광고를 걸었다.(사진출처=연합뉴스 캡쳐)이단 신천지가 온라인 포교활동에 힘을 쏟는 모양새다.7일 연합뉴스 우측 배너에 이단 신천지에서 진행 중인 온라인 세미나에 대한 광고가 걸렸다.지난 1월부터 시작된 이 세미나에는…
  • 동해안 산불 피해 눈덩이…교계도 지원 나서
    데일리굿뉴스 | 2022-03-08
    ▲기독교대한감리회가 동해안 산불지역을 방문해 성도들을 위로했다.(기독교대한감리회 제공)동해안 산불 피해가 급속히 늘어 나고 있는 가운데 한국교회가 피해 복구와 이재민 지원에 팔을 걷어 붙였다.산불 소식을 접한 주요 교단들은 피해 실태를 파악하고 구체적인 지원 방안을 강…
  • b7ada7e28ea8e99f5cc5915bfe34cc03_1646761856_9839.jpg
    동해안 산불로 마을 섬기던 지역교회 전소…목회자·성도 모두 망연자실
    데일리굿뉴스 | 2022-03-08
    성내교회, 예배당과 사택 모두 잿더미호산나교회, 인근 가구 20여 채까지 전소"전기와 수도 모두 끊어져 '망연자실'"연합기관·교단, 피해 확인하며 지원 강구 이번 산불로 교회 승합차까지 전소됐다.(장대근 목사 제공) 불에 타고 잿더미만 남은 교회터(이희만 목사 제공)지…
  • 한교총·한기총, 보수 연합기구 통합 논의 중단 위기
    CBS노컷뉴스 | 2022-03-08
    한기총 임원회, 한교총과의 통합 기본합의서 채택 부결홍재철 목사 등, WCC 가입 교단과 함께 할 수 없어한기총 임시총회 개최하고 차기 대표회장 선출 절차 시작한교총, 통합 과정에서 WCC는 논의 대상 될 수 없어한기총 내 이단 문제는 통합의 전제조건이자 논의 대상통합…

검색


KCMUSA, P.O. Box 2306, Fullerton CA 92837 | Tel. 213.365.9188 E-mail: kcmusa@kcmusa.org
Copyright ⓒ 2003-2020 KCMUSA.org.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