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석정희의 기도시] 아늑한 품,어머니 > 묵상/기도

본문 바로가기

  • 묵상/기도

    홈 > 목회 > 묵상/기도

    [석정희의 기도시] 아늑한 품,어머니

    페이지 정보

    본문

    아늑한 품,어머니 /석정희



    한 세월 바다처럼 사신 어머니

    평온한 바다되어 우릴 감싸

    큰 바위에 부서지면서도

    작은 모래알 품듯


    거친 파도 품은 해산의 고통

    잔잔한 썰물로 밀어내고

    빛살 좋은 날 골라 빨래하시던

    당신의 손 동기들 약손 되어


    우리들의 꿈 이끌어 세우시고

    오늘로 물리시며

    어째서 참고 어떻게 묻어야 하는지

    자식 일이면 묻지도 따지지도 않은 채


    서둘지 말자 서둘지 마라

    달래며 사신 세월로 품으셨네

    어머니 품 아늑한 곳

    또 한 여인의 세월 머물고 있네



    938626e459c526e08e481152b20d3714_1661183419_4386.jpg
    석정희 시인


    약력

    Skokie Creative Writer Association 영시 등단

    ‘창조문학’ 시 등단, 미주시문학 백일장에서 "장원"

    대한민국문학대상 수상, 한국농촌문학 특별대상,

    세계시인대회 고려문학 본상, 유관순 문학대상,

    독도문화제 문학대상, 글로벌최강문학명인대상,

    탐미문학 본상, 대한민국예술문학세계대상,

    제18회 대한민국통일 예술제 문학대상 외

    시집<문 앞에서> <강>The River 영문

    < 나 그리고 너 > <엄마 되어 엄마에게>

    <아버지집은 따뜻했네><내 사랑은>


    KCMUSA,680 Wilshire Pl. #419, Los Angeles,CA 90005
    Tel. 213.365.9188 E-mail: kcmusa@kcmusa.org
    Copyright ⓒ 2003-2020 KCMUSA.org.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