월드비전, 메타버스로 난민촌 체험…“어려움에 공감하는 시간” > 선교소식

본문 바로가기

선교소식

홈 > 선교 > 선교소식

월드비전, 메타버스로 난민촌 체험…“어려움에 공감하는 시간”

페이지 정보

작성자 | 작성일2022-06-20 | 조회조회수 : 133회

본문

95bc53c2586a5f114f448079201c7c98_1655749899_7179.jpg
▲ 월드비전 난민촌 맵을 체험하고 있는 서울 계남초등학교 학생들. (사진 제공=월드비전)


[데일리굿뉴스] 이새은 기자= 국제구호개발 NGO 월드비전(회장 조명환)이 ‘세계 난민의 날’을 맞아 메타버스 플랫폼 ‘게더타운’을 통해 난민촌을 직접 체험해보는 세계시민교육을 진행한다.


월드비전은 게더타운 내 난민촌 현장과 월드비전 센터를 직접 둘러보고, 다양한 세계시민교육 콘텐츠를 체험할 수 있는 맵을 개설했다. 참여자들은 출국 공항 컨셉의 공간에서 진행되는 오리엔테이션을 통해 맵과 미션에 대한 설명을 듣고, 긴급구호 물품 찾기, OX 퀴즈 등 다양한 활동에 참여할 수 있다.


또한 메타버스 체험을 마친 후에는 난민촌 체험을 통해 느낀 점을 토대로 ‘대통령에게 편지쓰기’ 프로그램도 참여 가능하다. 난민 아동들을 위한 학생들의 목소리를 담은 편지는 오는 9월 UN총회에 참석하는 대통령에게 전달할 예정이다.


월드비전은 ‘세계 난민의 날’ 주간을 맞아, 오는 22일까지 전국 초·중·고등학교 20개 학급과 함께 온라인 체험학습을 진행한다.


지난 16일 서울 계남초등학교에서 진행된 온라인 체험학습에 참여한 이용주 학생은 “난민에 대해 막연한 생각만 가지고 있었다"며 "이번 메타버스 체험학습을 통해 난민 친구들이 지금 겪고 있는 어려움에 공감할 수 있는 시간이었다”고 소감을 전했다.


김하윤 학생은 “이렇게 많은 친구들이 난민으로 살고 있다는 사실에 놀랐다"며 "모든 전쟁이 빨리 끝났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내달 1일부터는 각 학급의 교사가 자체적으로 진행할 수 있도록 온라인 체험학습 신청을 받는다. 참가 학급에는 교육 매뉴얼을 제공, 담당교사 지도하에 교육을 진행하도록 할 계획이다. 전국 초·중·고등학교 관계없이 신청 가능하며, 월드비전 세계시민학교 홈페이지에서 신청할 수 있다. 


2022년부터 제2대 세계시민학교 교장을 맡고 있는 월드비전 조명환 회장은 “어렵고 딱딱한 세계시민교육이 아니라 아이들이 게임처럼 즐기길 수 있는 교육을 통해 진정한 세계시민으로 성장하길 바란다”며 “일회성 교육에서 그치는 것이 아니라 정책 제언에도 기여할 수 있는 프로그램들을 꾸준히 발굴해 아이들을 중심으로 한 세계시민교육 생태계가 갖춰지도록 노력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편 월드비전은 2007년 50명의 청소년과 함께 작은 캠프로 ‘세계시민학교’를 시작, 2010년부터 전국의 학교들과 협력하여 더 많은 아동∙청소년들이 세계시민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세계시민교육 확산에 힘써왔다.


데일리굿뉴스 이새은 기자

  •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KCMUSA, P.O. Box 2306, Fullerton CA 92837 | Tel. 213.365.9188 E-mail: kcmusa@kcmusa.org
Copyright ⓒ 2003-2020 KCMUSA.org. All rights reserved.